시편 123편

모든 지식의 총합을 위한 자유지식위키, 리프위키
둘러보기로 이동 검색으로 이동

시편 123편은 시편의 온스물두번째 장이다. 70인역에서는 122편이다.

본문

[오르는 노래]
1 내 눈 당신 향해 높이 듭니다.
하늘에 계시는 분께,
2 오! 주인 손을 향한 종들의 눈처럼,
마님 손을 향한 여종의 눈들 마냥,
b 우리 눈이 우리 하나님, 주님
은혜 베푸실 때까지 [기다립]니다.
3 불쌍히 보십시오, 하나님, 자비를 주십시오.
많은 치욕이 우리를 집어 삼켰사오니,
4 많은 것들이 우리 영혼에 차 있구나,
거만한 이들의 씹어댐과 ⇘
교만한 이들의 경멸함으로.

주석

1절

2절

3절

4절